권기현 / 김대웅    
  양구백자박물관 레지던시에 입주합니다
'창작의 공간에서 2018'